KIOM 한국한의학연구원 / 한의학정책연구센터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사이트맵

HOME 정보마당>새소식

새소식

한국한의약진흥원, 2022년 수급조절한약재 수입량 결정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1.12.07 18:19 | 조회수 : 508

한국한의약진흥원, 2022년 수급조절한약재 수입량 결정

11개 품목 총 1,840지황은 12월 배정통보 후 즉시 수입 가능

 

한국한의약진흥원(원장 정창현)122일 개최된 한약재 수급조절위원회에서 2022년도 수급조절 한약재 11개 품목의 수입량을 총 1,840톤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11 10일부터 7차에 걸쳐 진행된 국내 한약재 유통가격 추세, 국산 한약재 생산량 추정, 한약재 수요예정량 및 규격품 제조업소 수요량 등에 대한 각 소위원회 활동 결과를 토대로 소위원회 합동회의를 거쳐 위원회에서 최종적으로 이루어졌다.

 

지황은 국내 생산량과 소비량 등을 감안하여 2021년보다 200톤이 늘어난 710톤을 수입하기로 했고, 일당귀도 올해 작황 등에 따른 수급 불안 등을 감안해 10톤 늘렸다. 이에 비해 구기자, 당귀, 맥문동, 작약, 천마, 황기는 2021년보다 수입량을 줄였. 다만 수입량이 150톤 줄어든 작약 등 일부 한약재는 시중 가격을 지속적으로 조사하여 가격 폭등 등이 나타날 경우 긴급 수입을 검토할 예정이다. 이 밖에 산수유, 오미자, 천궁은 올해와 동일하다.

 

2022년도 수급조절 한약재의 수입기간은 202211일부터 1120일까지 선적일 기준이다. 다만 가격 불안 등이 나타나고 있는 지황은 올해 12월부터 물량을 배정하는 즉시 수입을 허용하기로 했다.

 

한국한의약진흥원은 2022년도 수급조절 한약재 수입량이 결정됨에 따라 신청공고에 공개된 배정기준에 따라 규격품 제조업소별 배정 결과를 1210일 이전에 업체별로 통보할 예정이다. 또한 1차 수입량 배정 후 잔여 물량에 대해서는 추가 신청을 받아서 국산 한약재를 구매한 실적에 비례하여 선착순으로 배정할 예정이다.

 

한약재 수급조절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한국한의약진흥원 정창현 원장은 국산 한약재 생산기반을 유지하고, 한약재 수급 불안이 나타나지 않도록 한약 관련 단체와 긴밀하게 협력하여 공정하고 투명하게 위원회를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보도자료(바로가기)

IP : 111.*.*.* share
QRcode
  • twitter
  • facebook
  • clog
  • delicious
첨부파일
%s1 / %s2
 
번호 제목 작성자 파일
216 관리자 jpg
215 관리자 pdf
214 관리자
관리자 hwp
212 관리자 hwp
211 관리자 hwp
210 관리자 hwp
209 관리자 pdf
208 관리자
207 관리자
206 관리자 pdf
205 관리자 hwp
204 관리자 pdf
203 관리자 hwp
202 관리자 hwp
201 관리자 hwp
200 관리자
199 관리자 hwp
198 관리자 hwp
197 관리자 pdf

맨위로